브랜드 홍보대사 활용법

  • 인플루언서 마케팅이 성행하기 전엔 브랜드 홍보대사의 이미지가 곧 브랜드의 이미지였고, 특히 아시아 주요 화장품 브랜드들은 한명의 홍보대사와 장기 계약하면서 소비자들에게 “000 배우/가수 하면 000 브랜드”라는 인식을 심어주곤 했음(ex SK-II의 탕웨이, 이니스프리의 소녀시대 윤아, 후의 이영애 등) 
  • 하지만 리자치, Viya 등 인플루언서들이 중국 소셜 마케팅 시장을 장악하면서 브랜드 마케팅에 있어 홍보대사의 역할이 줄어들고 일부 브랜드들은 홍보대사를 임명하지 않고 있음
  • MeasureCommerce 기준 2019년 9월 매출 Top 50 브랜드들의 홍보대사를 조사한 결과(홍보대사로 임명했으나 2019년 하반기 홍보대사의 활동이 없는 경우 분석에서 제외함), 50개 브랜드 중 14개 브랜드는 홍보대사 없이 마케팅 활동을 진행하고 있음
  • 36개의 브랜드의 공식 홈페이지, SNS 계정들을 추적해본 결과 올해 하반기에만 약 70명 이상의 연예인들이 브랜드 홍보대사로 활동하고 있었음. 브랜드당 평균 2명의 홍보대사를 임명한 꼴 
  • 홍보대사의 남녀 성비는 1.5대 1 수준으로 남자연예인이 많음 
  • 홍보대사의 연령대를 분석해보면 1990년생 연예인이 54%, 1980년대생 연예인 25.4%, 2000년대생 연예인 13.5%, 1970년대생 연예인 6.7%. 이는 소비자들의 연령대가 낮아지면서 이들에게 익숙한 연예인을 홍보대사로 기용한 결과로 해석됨
그림1. 홍보대사 연령비 | 자료정리: 메저차이나

This content is restricted to site members. If you are an existing user, please log in. New users can view details after applying for a membership to MeasureChina.

기존 사용자 로그인
   
%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: